Friday 27th November 2020,
최윤섭의 헬스케어 이노베이션

[보도자료] DHP, 동물병원 진료비 비교견적 서비스, ‘펫프라이스’에 투자

DHP, 동물병원 진료비 비교견적 서비스,
‘펫프라이스’에 투자

천차만별 동물병원 진료비의 정보 비대칭 해소
성장하는 펫코노미 시장에서 반려동물 의료 플랫폼으로 확대 기대

헬스케어 스타트업 전문 엑셀러레이터, 디지털 헬스케어 파트너스 (이하 DHP, 대표파트너 최윤섭)는 반려동물 보호자에게 동물병원의 진료비 비교 견적을 제공하는 모바일 플랫폼 ‘펫프라이스’의 운영사 프로키온 (대표이사 박홍성)에 1억 원을 시드 투자하고 엑셀러레이팅을 시작한다고 8월 25일 밝혔다.

국내 반려동물 시장은 최근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1인 가구 증가 및 인구 고령화에 따라, 반려동물 보호자는 1,000만 명을 넘어섰으며, 등록된 반려동물만 100만 마리를 돌파했다. 이에 따라, 반려동물과 관련된 소위 ‘펫코노미’ 시장은 6조 원에 달하는 것으로 추산된다.

그럼에도 동물병원의 진료비는 ‘부르는 게 값’이라는 인식이 퍼질 만큼 병원마다 차이가 크다. 한국소비자연맹의 조사에 따르면, 동물병원별 비용은 중성화 수술의 경우 최대 5배, 예방 접종은 최대 4.7배, 입원비도 최대 4.5배가 차이 난다. 하지만 진료비를 사전에 안내하거나 게시한 곳은 18% 정도에 불과하다. 때문에 반려동물 보호자들은 병원에 직접 전화로 문의하거나, 인터넷 커뮤니티 등에서 진료비를 검색하는 실정이다.

반려동물 상담 플랫폼 등의 창업 경험이 있는 연쇄창업가 박홍성 대표는, 이러한 반려동물 의료 시장의 심각한 정보 비대칭을 해결하기 위해 펫프라이스를 개발했다. 펫프라이스 앱에서 보호자가 반려동물의 성별, 몸무게, 병력 등의 정보를 포함하여 진료비에 대해 견적 요청을 하면, 지역 동물병원의 수의사 소견과 수술 및 진료의 절차, 그리고 진료비에 대한 견적을 받아볼 수 있다.

특히, 수의사 경력, 병원 위치 및 시설 등에 따른 여러 견적을 한 번에 받아보고 비교할 수 있으며, 해당 병원에서 진료받은 후기도 확인할 수 있어, 반려동물 보호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펫프라이스는 출시 9개월만에 서비스 가입자 1만 명, 견적서 발송 건수 1만 건을 달성하였으며, 펫프라이스를 통해 전국 약 1/3의 동물병원으로부터 반려동물 보호자들에게 견적서가 발송되었다.

향후 펫프라이스는 단기적으로는 제휴 동물병원을 1,500개 이상으로 늘리고, 장기적으로는 반려동물의 건강 데이터를 기반으로 반려동물 의료 정보 플랫폼과 반려동물 커머스 중개 플랫폼으로 거듭나는 것이 목표이다.

박홍성 프로키온 대표는 “반려동물 시장은 매년 급성장하고 있지만, 만족할 만한 의료정보를 제공하는 플랫폼은 아직 부족한 실정이다.”라며, “이번 투자 유치를 계기로 보호자와 동물병원 모두 만족할 수 있는, 국내 최고의 반려동물 의료플랫폼으로 성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장진규 DHP 파트너는 “펫프라이스는 의료 정보 비대칭으로 반려인들이 겪는 큰 문제를 해결하려는 팀” 이라며, “DHP의 전문성과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의료 정보 플랫폼뿐만 아니라, 향후 반려동물 커머스 플랫폼으로써 확장해 혁신적인 사용자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프로키온 소개]

프로키온은 반려동물 진료비의 비교 견적 서비스 펫프라이스를 제공하는 반려동물 헬스케어 스타트업이다. 펫닥의 공동창업자이기도 한, 연쇄창업가 박홍성 대표가 2019년에 창업하였으며, 현재 1만 명 이상의 반려동물 보호자들이 사용하고 있으며, 앱 출시 8개월만에 견적서 누적 발송 건수 1만 건을 달성하였다.

 

[디지털 헬스케어 파트너스 소개]

디지털 헬스케어 파트너스는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의 스타트업을 육성하기 위한 국내 유일의 전문 엑셀러레이터로 파트너 전원이 의사 및 헬스케어 전문가로 구성되어 있다. 혁신적인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초기 스타트업에 의학 자문, 의료계 네트워크, 임상 검증 및 투자 유치와 관련한 엑셀러레이팅을 제공한다. 2016년 설립 이후 총 16개 헬스케어 스타트업에 투자 및 엑셀러레이팅을 제공했다. 자세한 내용은 http://www.dhpartners.iohttps://www.facebook.com/dhpartners/ 에서 확인할 수 있다.

About The Author

IT와 헬스케어의 컨버젼스를 통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것을 화두로 삼고 있는 융합생명과학자, 미래의료학자, 기업가, 작가, 엔젤투자가, 에반젤리스트입니다. 포항공대에서 컴퓨터공학과 생명과학을 복수 전공하였고, 동대학원에서 전산생물학으로 이학박사를 취득했습니다. 현재 최윤섭 디지털 헬스케어 연구소의 소장이며, 헬스케어 전문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 디지털 헬스케어 파트너스 (DHP)의 대표 파트너를 맡고 있습니다. 성균관대학교 삼성융합의과학원 디지털헬스학과 겸임교수이자, VUNO, 3billion, 서지컬마인드 등의 스타트업의 자문을 맡고 있습니다. 네이처의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 자매지 『npj 디지털 메디슨』의 편집위원이자, 식약처, 심평원의 전문가 협의체 자문위원입니다. 『디지털 헬스케어: 의료의 미래』 『의료 인공지능』 『헬스케어 이노베이션』 『그렇게 나는 스스로 기업이 되었다』 등을 집필하였습니다.

Leave A Response

error: Content is protected !!